SK텔레콤,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 참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텔레콤이 9월 5일부터 9일까지 서울 상암동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리는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에 참가해 VR 콘텐츠를 선보인다. 사진은 전시조감도.
<SK텔레콤이 9월 5일부터 9일까지 서울 상암동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리는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에 참가해 VR 콘텐츠를 선보인다. 사진은 전시조감도.>

SK텔레콤이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에 참가해 가상현실(VR) 체험 콘텐츠를 선보인다.

행사는 5일부터 9일까지 서울 상암동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다. 통신, 게임, 의료, 군사, 교육 등 국내외 여러 분야 기업이 참가해 VR 핵심 기술과 콘텐츠를 전시한다.

SK텔레콤은 다양한 체험 콘텐츠를 준비했다. △5GX VR 스카이다이빙 △5GX VR 은행 보안관 △5GX VR 고공탈출 등이다.

5GX VR 스카이다이빙은 VR 기기와 와이어 장비를 활용해 실제 낙하산을 타는 듯한 경험을 선사한다. 5GX VR 은행보안관은 가상 공간에서 은행 강도를 잡는 콘텐츠다. 5GX VR 고공탈출은 고층 빌딩에서 로봇 침입자를 무찌르는 동시에 시한폭탄을 제거하고 탈출하는 내용이다.

가상현실, 증강현실(AR) 등 초고용량 실감형 미디어는 다가오는 5G 시대 핵심 콘텐츠 서비스다. SK텔레콤은 실감형 미디어,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자율주행 등 5G 시대 서비스 개발과 생태계 확장에 주력하고 있다.

김희섭 SK텔레콤 PR1실장은 “관람객이 VR이 만들어갈 미래 게임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전시 공간을 꾸몄다”며 “향후에도 5G가 만들어갈 미래상을 고객에게 지속 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