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네이버 AI '클로바' 음성안내 서비스 제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진에어(대표 최정호)는 4일 인공지능(AI) 스피커를 통한 음성 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진에어 중장거리 항공기 B777-200ER (제공=진에어)
<진에어 중장거리 항공기 B777-200ER (제공=진에어)>

진에어는 네이버의 클로바가 탑재된 AI 스피커를 통해 진에어 항공편 출도착 조회, 수하물 규정, 탑승 수속 등의 문의에 대한 음성 인식 및 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 클로바(Clova)는 사람의 언어를 인식하고 분석하여 고객의 질문에 필요한 답변을 전달할 수 있는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이다.

기본적인 응답 프로세스는 고객이 AI 스피커에 음성 질문을 하면, 네이버 클로바가 질문 내용을 인식·분석해 적합한 답변을 진에어 시스템에서 확인 후 AI 스피커를 통해 안내한다. AI 스피커 음성 안내 서비스는 학습과정을 거쳐 더욱 정확한 답변을 제공하고, 네이버와 협업을 통해 다양한 문의에 답변이 가능하도록 시스템 개발도 진행할 예정이다.

진에어는 IT 기술을 활용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대표적으로 국내 항공업계 최초로 도입한 위치기반 서비스, 네이버페이 간편 결제 서비스, 24시간 고객과 소통하는 챗봇 서비스 '제이드' 등을 시행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국내 항공사 중에서 가장 먼저 여객서비스 관련 시스템을 아마존 클라우드 환경으로 전면 전환해 네트워크 및 서버 비용을 절감했을 뿐만 아니라 편리하고 안정적으로 시스템을 관리 및 운영하고 있다.

진에어 관계자는 “다양한 IT 기술을 활용한 고객 만족 서비스를 통해 고객 편의가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