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기대 동아리 `팀엔써',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에서 금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산기대 팀엔써가 바자부문에서 자작자동차로 주행하고 있다.
<산기대 팀엔써가 바자부문에서 자작자동차로 주행하고 있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동아리 팀엔써는 8월 17~19일 새만금 군산 자동차 경주장에서 열린 '2018 KSAE(한국자동차공학회)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에서 금상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 대회는 한국자동차공학회와 한국자동차산업협회가 주관한 국내 최대 규모의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이다. 미래 자동차 인재 육성을 목적으로 2007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100개 대학 193개 팀이 참가해 오프로드 내구성을 평가하는 바자 부문과 온로드 주행 포뮬러부문, 전기차 부문, 기술부문 등에서 경쟁을 펼쳤다. 팀엔써는 예선 조 1위, 준결승 조 3위, 결승 5위, 바자 부분 종합 2위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김정환(기계공학과·4) 팀엔써 회장은 “2016년 동아리 설립 이후부터 매번 팀원들과 즐기며 대회에 도전한 끝에 마침내 금상을 받았다”면서 대회 당일 응원해준 한제헌 교수와 무더운 날씨에도 최선을 다해준 팀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