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알에스아이, 친환경 에폭시수지 기반 방오페인트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내 중소기업이 식물성 오일을 가공한 친환경 에폭시 수지로 산업·건축용 접착제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방오페인트를 개발했다. 방오는 표면에 따개비나 해조류 등 해양 오손생물 부착을 방지하는 기능이다.

바이오 개발업체 에프알에스아이(대표 대표 서상훈)는 식물성 오일을 가공해 개발한 100% 친환경 에폭시수지 기반의 방오페인트를 개발, 최근 환경부의 친환경인증 마크를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이 회사는 바이오 폴리머기술로 식물성 아마씨 오일을 가공해 천연 에폭시수지를 제조했다. 이를 활용해 바닷물에서 강한 내구성과 내화학성 등 에폭시수지의 탁월한 물리적 특징을 보유하면서 생분해와 미세플라스틱 발생 방지 성분을 갖는 친환경 방오 페인트를 개발했다.

에프알에스아이가 식물성 오일을 가공해 개발한 친환경 에폭시수지 기반의 방오페인트.
<에프알에스아이가 식물성 오일을 가공해 개발한 친환경 에폭시수지 기반의 방오페인트.>

해양생물을 무차별로 살생하거나 환경 생태계를 교란하는 유해물질인 유기주석이나 구리화합물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소재로 만들었다. 유해물질인 휘발성 유기화합물(VOC)이 거의 발생하지 않아 양식장의 그물망과 로프, 전복용 셀터, 선박 및 수조 콘크리트 코팅제, 스티로폼 부표, 건축용 페인트, 산업용수지, 접착제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비스페놀 등 원료 물질의 발암성분과 환경 유해성 등으로 인해 규제가 강화되고 있는 기존 석유화학계 에폭시수지를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에프알에스아이가 지난 3년간 성능 및 안전성 테스트를 실시한 결과 따개비와 해조류 등의 특정 해양오손 생물의 부착방지 및 제거 등 방오효과가 탁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산업환경기술원의 엄격한 품질 기준과 친환경성 평가를 마쳤다. 하반기부터 본격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서상훈 대표는 “국내 양식 어민들은 물론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는 친환경 제품”이라면서 ”산업계 전반에서 제품을 활용할 수 있도록 마케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