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학년부터 기업 근무하며 실무 배우는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나온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학 2~3학년 때는 기업에 근무하며 직무 심화교육을 받는 '조기취업형 계약학과'가 5개 대학에서 운영된다.

교육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은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선도대학'으로 한국산업기술대·한양대(ERICA)·경일대·전남대·목포대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 대학은 각 16억원 내외로 총 80억원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조기취업형 계약학과는 대학 1학년에는 1년간 전공기초능력과 현장실무 기본교육을 이수하고 2~3학년에는 기업에 근무하면서 해당 직무 관련 심화교육 및 직무역량 고도화한다. 3학년 6학기제다. 대학에서의 기업맞춤형 집중교육과 기업이 요구하는 현장실무능력을 배양하는 교육을 결합했다.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사업비는 기업 수요를 반영한 '교육과정 개발'과 기업이 제시하는 프로젝트 과제를 수행할 수 있는 교육환경 구축을 지원한다. 5개 대학은 매년 580여명 학생을 대상으로 대학교육과정을 집약적으로 운영해 중소·중견기업 핵심인력을 양성한다.

교육부는 향후 사업 운영성과 등을 점검해 운영대학을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김영곤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5개 대학을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산업체와 밀착된 맞춤형 인력양성 우수 교육모델이 창출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대학이 혁신적인 중소·중견기업의 성장을 견인하여 질 좋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는 선순환체계가 구축될 것”이라고 말햇다.

2~3학년부터 기업 근무하며 실무 배우는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나온다

문보경 정책 전문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