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부모님 추석 선물로 농업인안전보험 어떠세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농협생명 "부모님 추석 선물로 농업인안전보험 어떠세요?"

NH농협생명에서만 유일하게 판매 중인 정책보험 '(무)농업인NH안전보험'이 농업인의 든든한 울타리 역할을 하고 있다.

5일 NH농협생명에 따르면 8월 말 기준 농업경제활동인구의 58.5%인 74만5761명이 무배당 농업인NH안전보험에 가입해 지난해 총가입자 수(70만9777명)를 이미 넘어섰다.

이는 새롭게 출시된 산재형의 영향 덕분이다. 지난 2월 2일 선보인 농업인안전보험 산재형(1형, 2형)은 산재보험 가입이 불가능한 농업인을 위해 보장혜택을 대폭 강화했으며, 가입 비중이 11%에 달한다.

고령층 농업인의 안전망 역할도 톡톡히 하고 있다. 가입 연령별로 60대가 34.8%로 가장 높으며, 70대(29.2%), 50대(20.9%) 순이며, 80대 농업인 가입률도 7.5%나 된다. 지역별로는 충남(12만1519건), 경북(11만7329건), 경남(11만6806건) 순으로 가입률이 높았다.

서기봉 NH농협생명 사장은 “본격적인 가을 영농철을 맞아 농작업 중 질병이나 재해 사고에 대한 대비가 꼭 필요하다”며 “민족 명절 추석을 앞두고 농촌에 계신 부모님을 위한 효도선물로 농업인안전보험을 적극 추천 드린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