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펍지, 2018 국가브랜드대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펍지주식회사는 '2018 국가브랜드대상'에서 국가 브랜드 가치 향상에 가장 크게 공헌한 기업 부문 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국가브랜드대상은 개인과 기업 브랜드가 국가 이미지에 미치는 영향과 공로를 인정해 상을 수여한다.

펍지는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를 통해 독자적인 지식재산권(IP) 구축으로 세계 게임 시장에서 한국 게임의 위상을 높이며 한류 게임 확산을 주도했다. 최근 e스포츠를 비롯한 다양한 브랜드 사업을 통해 팬들이 다양한 플랫폼과 방식으로 배틀그라운드 IP 기반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김창한 펍지주식회사 대표는 “배틀그라운드 게임 자체의 성공뿐 아니라 게임이 중요한 문화 콘텐츠로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데 한몫하고 있음을 증명해 이번 수상이 더욱 의미 깊다”며 “도전정신과 강력한 IP 자산을 바탕으로 한류 게임 문화 확산과 국가 브랜드 경쟁력 향상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배틀그라운드는 지난 6월 모든 플랫폼을 합쳐 전 세계 플레이어 4억명을 돌파했으며, 지난 7월에는 글로벌 이스포츠 대회 '펍지 글로벌 인비테이셔널 2018)'를 개최했다.

'가장 빠르게 1억 달러 수익을 올린 스팀 얼리액세스 게임'을 비롯해 기네스북 7개 세계 기록에 등재됐다.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5일 진행된 2018 국가브랜드컨퍼런스에서 펍지주식회사 김창한 대표(왼쪽에서 두번째)가 2018 국가브랜드대상을 수상했다. 안민석 의원(왼쪽에서 첫번째)과 김창한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5일 진행된 2018 국가브랜드컨퍼런스에서 펍지주식회사 김창한 대표(왼쪽에서 두번째)가 2018 국가브랜드대상을 수상했다. 안민석 의원(왼쪽에서 첫번째)과 김창한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