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직영, 10月 '케이카'로 브랜드명 변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내 최대 오프라인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을 운영하는 에이치씨에이에스(사장 최현석)는 다음달부터 브랜드명을 'K car(케이카)'로 변경한다고 7일 밝혔다.

SK엔카직영, 10月 '케이카'로 브랜드명 변경

케이카는 SK엔카직영이 중고차 오프라인 사업을 시작한지 18년 만에 처음 변경한 브랜드명이다. 새로운 대주주와 함께 대한민국 중고차 시장에서의 위치를 새롭게 재정립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반영했다.

브랜드명을 대표하는 'K(케이)'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또는 품질 인증 등 다양한 해석을 떠올릴 수 있는 중의적 의미의 영문 이니셜이다. 18년간 중고차 매매사업을 키워 온 노하우를 토대로 국내 자동차 업계 내 차별화된 중고차 거래의 기준을 만들겠다는 기업 비전을 담았다.

새 브랜드의 심볼마크는 중고차 시장 내 신뢰와 정직함을 상징하는 견고하고 탄탄한 형태와 전국 약 500여명의 차량평가사를 통한 고객과의 소통을 표현하는 부드러운 곡선을 K(케이)에 접목해 형상화했다. 색상은 열정을 상징하는 빨간색과 신뢰감을 주는 회색을 결합해 산뜻하면서도 안정감을 주는 이미지를 완성했다.

SK엔카직영은 지난 4월 사모펀드 한앤컴퍼니에 인수된 이후, 새로운 브랜드 개발 작업에 착수했다. 소비자 설문조사, 전문 브랜드 컨설팅 등을 통해 케이카(K Car)를 새 이름으로 결정했다. 최근 전국 직영점을 돌며 차량평가사들을 대상으로 브랜드 설명회를 진행했다. 새로운 브랜드 개발 과정과 의미, 향후 회사의 새로운 방향과 목표 등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현석 SK엔카직영 사장은 “케이카는 SK엔카직영이 중고차 시장에서 축적해 온 다양한 경험과 자산을 그대로 승계한 것으로,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만들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새로운 이름과 함께 18년 전 중고차 시장에 첫 발을 내딛었던 도전정신과 초심을 기억하며 고객 중심의 회사로 다시금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고차를 직접 매매하는 SK엔카직영(www.encarmall.com)의 새로운 브랜드 K Car(케이카)는 오는 10월부터 소비자에게 정식으로 선보인다. 온라인 중고차 유통 플랫폼인 SK엔카닷컴(www.encar.com)은 변함없이 그대로 유지된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