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질연, 국제수리지질학회 2018 대전서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AH 2018 Congress 리플릿
<IAH 2018 Congress 리플릿>

한국지질자원연구원(원장 김복철)은 오는 9일부터 14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지하수와 삶'을 주제로 제45차 국제수리지질학회(IAH 2018)를 개최한다.

IAH는 전 세계 공익을 위한 지하수 적정관리 및 보전연구를 위한 국제학회다. 지하수 단일 분야 특성화 유일 학회다.

이번 학회는 지질연이 창립 70주년, 기원 100년을 기념해 유치했다. 지질연과 한국지하수토양환경학회, 국제수리지질학회 한국위원회가 공동으로 주최 및 주관한다.

행사에는 세계 65개국 지하수 전문가 700여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총 9개 주제, 52개 세션에서 지하수와 관련된 건강과 삶, 생태계 보전, 에너지 재해 등 다양한 분야의 정보를 교류한다.

피터 딜런 호주 웨스턴 시드니대 교수는 지하수 인공함양 및 대수층 함양관리 기술을 집대성한 연구결과를 발표한다.

슈와츠 프랭크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 교수는 도시화, 빈곤 및 인구가 아시아 지하수 미래를 어떻게 만드는가'에 대해 기조연설한다.

12일에는 모든 참가자가 우리나라 지하수와 지질현장을 둘러보는 시간도 이어진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