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 11일 국회 제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5일 방북해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는 모습. <사진:청와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5일 방북해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는 모습. <사진:청와대>>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7일 브리핑에서 “다음 주 화요일(11일) 국무회의에서 비준동의안을 의결한 뒤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라며 “판문점선언 이행에 필요한 비용추계서도 함께 제출한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비준동의안을 가급적 빨리 처리를 해서 국민적 동의 속에 (3차)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하고자 하는 뜻을 처음부터 갖고 있었다”며 “국회 비준동의는 빠르면 빠를수록 좋다”고 설명했다.

청와대는 3차 남북정상회담 표어로 '평화 새로운 미래'를 정했다. 회담 공식 명칭은 '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