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AI스피커 '프렌즈+미니'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유플러스는 AI스피커 프렌즈+미니를 출시했다.
<LG유플러스는 AI스피커 프렌즈+미니를 출시했다.>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U+우리집AI'를 지원하는 '프렌즈+ 미니' 3종을 10일 출시한다.

프렌즈+미니는 LG유플러스의 홈IoT·IPTV와 제휴콘텐츠를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Clova)'와 접목시킨 '프렌즈+' 스피커 후속 모델이다.

제품은 기존 프렌즈+모든 기능을 제공하면서도 크기는 3분의1, 무게는 120그램으로 줄었다.

영유아 영어 교육 서비스인 '파닉스(영어노래)' '왕초보영어' 등을 제공한다. 쥬니버, 웅진북클럽 등이 보유한 3000여건 인기동화도 무료 이용가능하다. 6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 용량으로 이동성을 확보해 외출 시 레저 아이템으로도 유용하다.

LG유플러스는 U+인터넷 가입고객 중 U+tv에 신규 가입하거나, U+홈IoT 패키지 상품 5종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에게 제품을 무료 제공한다.

또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88 요금제를 사용하는 고객에게도 1년 약정으로 프렌즈+미니를 무료 증정할 예정이다.

이해성 LG유플러스 AI서비스담당은 “고객이 만족할 수 있도록 AI스피커 라인업을 지속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