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업전용 로밍서비스 출시···데이터 총량단위 구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가 데이터 총량제를 특징으로 하는 기업전용 로밍서비스를 출시했다.
<KT가 데이터 총량제를 특징으로 하는 기업전용 로밍서비스를 출시했다.>

KT가 기업 통신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전용 로밍 요금제와 분리청구 서비스를 선보인다.

기업전용 로밍 요금제는 기업이 필요에 따라 로밍요금제를 총량 단위로 구매, 임직원에게 공유하는 서비스다. 다량 구매 시 최대 30%까지 할인 요금으로 구매 가능하다.

상품은 △데이터로밍 하루종일 △데이터로밍 기가팩 △음성로밍 하루종일 등 기존 로밍 요금제를 바탕으로 기업이 총량을 선택 구매해 이용하는 방식이다.

개별 출장자는 통신사에 로밍 요금제를 신청할 필요가 없다. 기존에는 법인 임직원 단말을 사용할 경우 위임장과 법인인감증명서 제출 등 불편을 겪었지만 일괄 처리가 가능하다.

KT는 기업전용 로밍요금제를 사용하지 않더라도 임직원이 이용한 로밍요금을 통신사에서 관리해 기업에 별도 분리 청구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로밍요금이 기업에 일괄적으로 청구돼 기업과 출장자 모두에게 업무 편의성을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했다.

권기재 KT 무선서비스담당 상무는 “기업전용 로밍 서비스 출시로 기업 로밍 요금 부담을 줄이고, 업무 효율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표〉기업전용 데이터로밍 요금제

KT, 기업전용 로밍서비스 출시···데이터 총량단위 구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