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파이낸셜, '폭스바겐·아우디' 장기 렌터카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사장 강형규)는 폭스바겐과 아우디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장기 렌터카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와 아우디파이낸셜서비스가 처음 선보이는 장기 렌트 상품은 월 렌트료 납입으로 취득세, 보험료, 자동차세 등 별도 비용 부담 없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장기 렌트 상품 이미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장기 렌트 상품 이미지.>

장기 렌트 상품을 이용하면 차량을 직접 구매하지 않고도 최소 36개월에서 최대 60개월까지 원하는 기간을 선택해 매월 렌트료를 내고 차량을 대여할 수 있다. 계약 만기 시에는 잔존가치 지불 후 차량을 소유하거나 계약 연장을 통해 차량을 유지할 수 있다. 차량을 반납하거나 인수 후 매각해 차량을 변경할 수도 있다.

장기 렌트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폭스바겐코리아와 아우디코리아 전국 공식 서비스센터 정비 패키지를 제공한다. 36개월 약정 시 소모품과 보증 서비스로 구성한 스탠더드 패키지를, 48개월이나 60개월 약정 시 추가 소모품 교체와 보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패키지를 적용한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