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코리아, "블록체인 발전 위해 거래소 역할 중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E

블록체인이 실생활에 사용되기 위해서는 상용성과 함께 산업 발전에 따른 인력 인프라가 갖춰져야 하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거래소 역할이 중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상욱 후오비 코리아 CFO가 한국 블록체인산업의 인력 유출 현상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이상욱 후오비 코리아 CFO가 한국 블록체인산업의 인력 유출 현상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암호화폐거래소 후오비 코리아는 상암 DMC 문화광장에서 열린 'DMCF 2018'의 부대행사에 참여해 블록체인 산업의 현실과 거래소가 나아가야할 방향성을 제시했다.

지난 6일 진행된 첫 번째 세션 '블록체인 산업이 만들어준 기회'에서 이상욱 후오비 코리아 CFO는 현재 한국 사회의 블록체인산업에 종사할 수 있는 전문 인력이 많이 부족한 편이며, 오히려 인력이 유출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한국 사회의 고령화, 실업 문제, 국가 기반 산업 경쟁력 약화, 규제 부재 등 다양한 환경 요건으로 젊은 인재를 포용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블록체인 산업이 국가 경쟁력을 갖기 위해서는 건전한 규제와 함께 산업육성을 위한 민관 모두의 협력과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암호화폐 거래소 역시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많은 블록체인 기업이 생겨나고 기업 가치를 끌어올리는 매개체가 거래소라고 전했다.

임관령 후오비 코리아 가치경영실 이사는 '디지털 자산 거래와 거래소' 세션에서 아직 많은 코인이 실생활에 사용되지 않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현재 유행하고 있는 거래소 코인은 배당뿐만 아니라, 거래 수수료 지급 등 암호화폐 투자라는 측면에서 활용되고 있는 코인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또 거래소는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투자와 개발 등 다양한 부문에서 노력이 수반돼야 하며, 고객 디지털 자산을 관리하는 입장에서 보안은 타협할 수 없는 부분이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