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銀, 창원시에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 7000만원' 기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BNK경남은행(행장 황윤철)이 추석 민생 지원 일환으로 창원시(시장 허성무)에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황윤철 BNK경남은행장(앞줄 왼쪽 네 번째)이 정구차 창원시 제1부시장(앞줄 오른쪽 다섯 번째)에게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 기탁 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황윤철 BNK경남은행장(앞줄 왼쪽 네 번째)이 정구차 창원시 제1부시장(앞줄 오른쪽 다섯 번째)에게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 기탁 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이날 황윤철 행장은 마산 어시장을 찾은 정구창 제1부시장에게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 기탁 증서'를 전달했다.

BNK경남은행이 기탁한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은 모두 7000만원으로 창원시가 추천한 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독거노인·새터민·다문화가정·소년소녀가장 등 사회적배려대상자 1400세대에 지원된다.

황윤철 행장은 “사회적배려대상자와 전통시장 상인이 추석을 더 풍요롭고 정겹게 보냈으면 하는 바람으로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을 마련했다”며 “취지대로 사회적배려대상자는 전통시장에서 추석 제수용품과 생필품을 구입하고, 전통시장 상인은 매출 증대 효과를 얻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