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네트웍스, LG유플러스 5G 전송장비 공급 계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다산네트웍스, LG유플러스 5G 전송장비 공급 계약 체결

다산네트웍스가 LG유플러스 5세대(5G) 이동통신용 전송장비를 공급한다.

다산네트웍스는 자회사 다산네트웍솔루션즈가 LG유플러스와 100GB급 스위치·모바일 백홀 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다산네트웍스가 5G용 통신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한 건 처음이다. LG유플러스가 내년 상반기 5G 서비스를 개시하기 위한 초도 물량을 공급할 예정이다.

100GB급 스위치는 5G 무선 기지국과 유선망 간 데이터 트래픽을 전달한다. 롱텀에벌루션(LTE)용 유선망에서 사용하는 스위치보다 46배 많은 데이터를 10배 빨리 처리할 수 있다. 대용량 데이터를 지연 없이 송수신할 수 있어 5G 망 핵심 장비로 손꼽힌다.

다산네트웍스는 5G를 준비하는 해외 통신사에도 국산 장비를 공급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다산네트웍스 관계자는 “미국·일본·프랑스·대만·베트남·인도 등에 해외법인을 운영하며 글로벌 통신장비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면서 “5G 전송장비 개발 및 상용화, 공급 계약은 글로벌 사업 확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