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클래스릴리프 취득…국내 증권사, 美기관에 옵션 영업 가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내 증권사들이 미국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옵션상품 영업활동을 할 수 있게 됐다.

한국거래소 클래스릴리프 취득…국내 증권사, 美기관에 옵션 영업 가능

한국거래소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클래스릴리프(Class Relief)를 취득했다고 19일 밝혔다. 클래스릴리프 요건을 충족한 해외 거래소는 미국 시장에서 영업활동을 허용한다.

이에 따라 거래소 회원사인 국내 증권사들은 유가증권시장 운용자산이 1억달러(약 1100억원)를 넘는 미국 기관투자자를 상대로 코스피200옵션, 미니코스피200옵션, 코스닥150옵션 등 주가지수옵션과 31개 개별주식 옵션에 대해 영업활동을 할 수 있게 됐다.

거래소 관계자는 “그동안 코스피200 옵션이 미국내 영업활동 제한으로 코스피200선물 등과 연계거래가 불가능했다”며 “앞으로 코스피200옵션과 코스피200선물의 연계가 가능해지면서 투자·헤지 수요가 늘고 국내 파생상품시장 전체의 거래가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