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봇산업진흥원, 추석 맞아 지역 내 보육시설에 사회공헌활동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전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생필품을 전달하며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문전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생필품을 전달하며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 한국로봇산업진흥원>>

한국로봇산업진흥원(원장 문전일)은 자매결연 보육시설 '희망의집(대구 북구)'을 방문해 각종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진흥원은 2011년부터 매년 명절마다 희망의집을 방문, 보육원 운영에 필요한 생필품 등을 전달해왔다. 2016년부터는 직원 재능기부 형식으로 희망의집 어린이 등 사회 배려계층 아동에게 로봇키트를 활용한 로봇 조립과 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 로봇에 대한 흥미를 높이고 관심을 유도하고 있다.

진흥원은 시장 창출형 로봇보급사업으로도 사회 약자를 돕는다. 내년부터 사회 약자 편익 지원 예산 10억원을 확보, 다양한 로봇을 지원한다.

문전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은 “사회 배려계층 어린이들이 로봇과 친근해지고 로봇 관련 꿈을 쉽게 실현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