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에스웨어, 찾아가는 오픈소스SW 교육 실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엘에스웨어(대표 김민수)는 10월 한 달 동안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오픈소스SW 방문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임원선)가 주최하며 청소년 대상 오픈소스SW 라이선스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실시한다.

위원회는 2018년 SW선도학교로 선정된 중학교와 특성화고 총 517개 학교를 대상으로 '만화로 보는 오픈소스SW 이야기' 안내책자를 배포하고 교육신청을 접수했다. 위원회와 엘에스웨어는 교육 신청한 11개 중고등학교를 찾아가 애니메이션을 이용한 시청각교육, 오픈소스 전문가 강연 및 질의응답, 도전 골든벨로 학생 눈높이에 맞춘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중고등학교 때부터 올바른 오픈소스SW 사용 교육이 필요하다고 보고 지속적으로 발생되는 오픈소스SW 분쟁을 예방하는 데 교육 초점을 맞췄다. 엘에스웨어는 이번 교육을 통해 청소년이 오픈소스SW 라이선스 이해와 올바른 사용방법을 배우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저작권위원회는 오픈소스SW의 공정한 사용을 위해 라이선스 무료컨설팅사업과 오픈소스SW를 검사하고 라이선스를 안내하는 오픈소스SW라이선스 종합정보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