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572돌 맞은 한글날 기념 머그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타벅스, 572돌 맞은 한글날 기념 머그 출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올해로 572돌을 맞은 한글날을 기념해 우리 한글의 우수성을 표현한 머그와 텀블러, 스타벅스 카드를 한글날 당일인 9일 전국 매장에 출시한다.

이번 한글날 MD는 한글 창제의 원리가 담긴 훈민정음 해례본 중 '용자례' 부분을 발췌해 한글의 우수함과 함께, 한국의 전통회화 예술 기법 중 하나인 '낙화'를 활용해 한글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점이 특징이다.

'낙화'란 불에 달구어진 인두로 종이나 섬유, 나무, 가죽 등의 표면을 지져 그림이나 문양 등을 표현하는 한국의 전통 예술로, 낙화 분야에서 유일하게 무형문화재로 지정 받은 국내 단 한 명의 낙화장인 김영조 장인이 지난 3월 주미대한제국공사관의 보존 공헌 활동을 위해 출시한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낙화 텀블러'에 이어 다시 한번 한글날 MD를 통해 한국 전통예술과 한글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스타벅스는 매해 한글날을 기념해 한글을 활용한 다채로운 디자인의 한글날 MD를 출시하고 있다. 올해에는 머그 림 부분을 둥글고 넓게 디자인해 실용성을 높인 '2018한글날 머그 355ml'와 훈민정음 해례본을 작은 액세서리로 만들어 전통미를 더한 '2018 한글날 텀블러 355ml', 한글과 낙화의 멋스러움이 돋보이는 선불식 충전카드인 '2018 한글날 카드'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홍석규 스타벅스 카테고리MD팀 팀장은 “자랑스러운 우리의 유산이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물인 훈민정음 해례본을 발췌한 한글날 상품을 출시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스타벅스의 한글날 MD를 통해 우리 한글의 미와 우수성을 다시 한번 느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