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13일 월드결선으로 서울 달군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컴투스 '서머너즈 워', 13일 월드결선으로 서울 달군다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SWC 2018) 월드결선이 13일 오후 서울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

컴투스는 지난 7월부터 전 세계를 대상으로 아시아퍼시픽컵, 아메리카컵, 유럽컵 등 총 3개 대륙컵을 열고 월드결선에 진출할 대표 8명을 선발했다.

대회는 총 8강 싱글 토너먼트로 열리며, 한국 지역 예선에서 우승한 빛대(Beat.D)와 유럽컵 우승자 디지피(DGP, 네덜란드), 마츠(Matsu, 일본)와 이태원프리덤(Freedom, 한국), 드림즈조세프(DRMZJoseph, 페루)와 라마(L.A.M.A, 홍콩/타이페이), 타이거(Tiger.D, 캐나다)와 쉔(Chene, 프랑스)이 각각 첫 경기에서 만난다.

본 경기에 앞서 한국 대표 '바코드' 길드와 월드결선을 위해 초청한 미국 대표 '세이스웨그어게인' 길드 대항전도 이벤트 대전 형식으로 펼쳐진다. 3대3 길드아레나배틀을 통해 단체전으로 즐기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재미도 경험해볼 수 있을 예정이다.

다양한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체험 이벤트도 마련한다. AR포토존 및 코스플레이어와의 사진 촬영 등 참여만으로 다양한 선물을 제공하는 즐길거리가 준비될 예정이다.

대회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 및 다수 온라인 매체를 통해 생중계된다. 각 현지 유명 인플루언서들 전문 해설을 통해 13개국에 방송될 예정이다. 케이블TV OGN 채널을 통해서도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