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엠엔소프트 “단풍 여행 선호 1위는 전주한옥마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엠엔소프트(대표 홍지수)는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앱 '맵피(mappy)' 검색어 데이터 상위 500개 분석 결과 단풍 구경하기 좋은 나들이 장소 1위는 '전주한옥마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현대엠엔소프트는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앱 맵피(mappy) 검색어 데이터 상위 500개 분석 결과 단풍 구경하기 좋은 나들이 장소 1위는 전주한옥마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제공=현대엠엔소프트)
<현대엠엔소프트는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앱 맵피(mappy) 검색어 데이터 상위 500개 분석 결과 단풍 구경하기 좋은 나들이 장소 1위는 전주한옥마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제공=현대엠엔소프트)>

전주한옥마을은 한국의 전통 가옥 700여채가 모여있는 인기 관광지로, 한옥이나 한복 체험 등 즐길거리가 많아 국내, 외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특히 가을이 되면 단풍잎이 쏟아져 내리는 전주한옥마을 경기전의 돌담길을 걸으면서 고즈넉한 한옥 분위기와 가을 정취를 만끽하는 사람들이 많다.

단풍 명소 2위는 강원도 춘천시에 위치한 '남이섬', 3위는 전라북도 정읍시에 위치한 '내장산', 4위는 강원도 속초시 '설악산'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남이섬은 은행나무길, 메타세콰이어길, 자작나무길 등 섬 곳곳에 숲과 산책로가 조성돼 있어 가을 정취를 즐기기에 좋다. 내장산은 가을 정경이 아름다워 조선 8경 중 하나로 꼽히는 곳이다.설악산은 올해 첫 단풍이 시작됐으며, 10월 18~20일경 절정을 이를 것으로 보인다.

현대엠엔소프트는 카테고리 별 단풍 명소 순위도 공개했다. 먼저, 단풍 구경하기 좋은 산으로 1위는 내장산, 2위는 설악산, 3위는 주왕산이 꼽혔다. 사찰 순위는 백양사, 낙산사, 불국사, 선운사, 보문사 순으로 인기가 높았다. 백양사는 내장산 국립공원과 가까워 단풍 관광객이 몰렸다는 것이 현대엠엔소프트의 분석이다.

호수를 둘러싼 단풍 산책로도 인기다. 1위는 일산호수공원, 2위는 산정호수, 3위는 광교호수공원으로 드러났다. 산정호수 명성산 일원에서는 13일부터 28일까지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축제'가 개최되며, 남진, 김연자, 먼데이키즈 등 유명 가수들의 축하 공연이 펼쳐진다.

한편 가을 행락철은 휴가철보다 사고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에 따르면 2017년 9월에서 11월까지 발생한 교통사고는 총 5만8131건으로, 전체 건수의 27%가량을 차지한다. 이 기간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1218명으로 집계됐으며, 그 중에서도 10월 교통사고 사망자는 420명으로 1년 중 가장 많았다. 이어 9월 419명, 11월 379명 순이었다.

최근 국토교통부는 교차로와 도시고속도로 분기점에서 운전자들의 혼란을 막기 위해 주행 방향을 분홍색 선으로 알려주는 '주행 유도선'을 설치하고 있다. 내비게이션의 기능을 이용하는 것도 좋다. 현대엠엔소프트의 내비게이션 '맵피'는 복잡한 교차로에 진입 후 내비게이션 음성만으로 진행 방향을 알기 어려운 초보 운전자나 초행길 운전자들을 위해 실제 교차로의 사진을 보여주는 '교차로 리얼뷰' 기능을 제공한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