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상추·귤·김치는 되고...초밥·케이크·튀김은 불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현민기자 min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