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니티, 1일부터 클라우드 메일서비스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크리니티, 1일부터 클라우드 메일서비스 개시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전문기업 크리니티(대표 유병선)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중소사업자를 위한 클라우드 메일서비스를 11월 1일부터 시작한다.

크리니티는 300여만명 사용자에게 웹메일, 보안메일, 스팸차단, 아카이빙 등 솔루션 구축과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최근에는 협업서비스 큐브를 출시하는 등 신기술 개발에 투자하고 있다.

이번 서비스는 자사 '크리니티 메시징' 제품을 바탕으로 중소사업자가 저렴한 가격에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마존웹서비스(AWS) 기반 클라우드 메일서비스로 해외시장 진출을 고려했다. 회사 도메인을 등록하고 주소록, 조직도, 캘린더 등 회사업무 핵심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최대 5인 이하 이용자에게는 무료 서비스 정책을 마련해 1개 도메인 등록, 5GB 용량을 별도 비용없이 무료로 제공한다.

유병선 크리니티 대표는 “메일서비스를 시작으로 그룹웨어, 협업툴 등 중소기업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클라우드 형태로 확대 제공할 계획”이라면서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강화하고 신기술을 도입해 커뮤니케이션 분야 글로벌 서비스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