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IT자산관리에 블록체인 융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E
KT, IT자산관리에 블록체인 융합

KT(회장 황창규)가 내부 IT 자산관리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다. 기업 업무처리 효율을 높인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 관리 시스템' 개발에 나섰다.

5일 KT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시스템을 통해 협력사 점검 계약과 점검 결과를 실시간 공유한다고 밝혔다. 통상 2주 정도 걸리던 IT자산 유지보수 업무처리를 1주 미만으로 약 50% 가량 단축했다.

또 기업에서 활용되는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관리 시스템에 블록체인을 적용, 소프트웨어 사용 신청·승인 프로세스도 자동화했다. 기존에는 신청에서 사용까지 프로세스에 걸리는 시간이 약 이틀 정도 걸렸으나, 이젠 신청과 동시에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향후 KT는 기업간 전자문서 교환, 소프트웨어 사용 등 기업 IT자산의 안전한 유통이 가능한 차세대 디지털 자산 관리 솔루션을 상품화할 예정이다.

서영일 KT 융합기술원 블록체인센터장은 “디지털 자산관리 시스템에 블록체인을 접목해 효율성을 극대화한 사례”라며 “기업간 전자문서 교환과 실물자산 관리, IT자산의 불법사용 방지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