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중외제약, 장애인 류성실 작가 작품으로 달력 제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JW중외제약, 장애인 류성실 작가 작품으로 달력 제작

JW중외제약이 장애인 예술가의 작품을 2019년 새해 달력 메인 이미지로 적용했다.

달력에는 지체장애 1급인 류성실 작가의 작품 '민들레 홀씨처럼'이 사용됐다. 이 작품은 '2017 JW 아트 어워즈' 우수상 수상작으로, 지치고 힘든 일은 민들레 홀씨처럼 날아가고 좋은 일만 우리 곁에 남길 바라는 작가의 마음을 표현했다.

2011년부터 시작된 'JW 아트 어워즈'는 JW중외제약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이 주최하는 종합미술공모전으로 문화적 혜택을 받기 어려운 장애 예술가들을 대상으로 한다.

전재광 JW중외제약 대표는 “장애 예술가들의 특별한 작품을 감상하며 일상에서 희망과 행복을 생각해 보자는 마음으로 JW 아트 어워즈 수상작을 달력에 담았다”면서 “앞으로도 주요 수상작을 다양한 홍보물을 통해 알리면서 신체적 장애에 구애받지 않고 창작 활동에 주력하는 장애 예술인들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