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11일 유튜브 채널 '씀'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더불어민주당이 오는 11일 유튜브 채널 '씀'을 오픈한다.

더불어민주당 유튜브 채널 씀
<더불어민주당 유튜브 채널 씀>

민주당 홍보소통위원회(위원장 권칠승 의원)는 11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스튜디오:D 오픈 행사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영상 콘텐츠를 활용한 홍보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스튜디오에선 신규 유튜브 채널 '씀'도 선보인다. 첫 영상 콘텐츠는 박주민·박경미·박정 의원이 출연한 '박!박!박! 수능대박!'이다.

민주당 관계자는 “정치권에서도 영상물의 영향력이 한층 부각됨에 따라 당 관련 영상 콘텐츠를 확충하고 이를 통해 국민과 소통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취지”라고 밝혔다.

채널명인 '씀'은 '쓸모 있다' '쓰다' '쓰이다' 등 다양한 의미를 내포했다. 정형화된 틀에 갇히지 않는 젊고 역동적인 민주당의 정체성을 반영했다.

콘텐츠 창작공간인 스튜디오:D는 당 관련 영상 콘텐츠 제작을 희망하는 소속 의원이나 당직자가 이용하는 제작 스튜디오로 활용할 계획이다.

앞으로 2인 1조 정치수다쇼 '2+1', 의원생활 관찰일지 '브이로그', '의원 브리핑' 등 대중 친화적인 영상 콘텐츠도 선보인다.

권칠승 홍보소통위원장은 “소셜네트워크와 영상 콘텐츠를 활용한 홍보는 이제 보편화된 시대적 흐름”이라며 “영상 콘텐츠를 활용해 국민과 보다 쉽고 재밌게 정치이슈를 공유하고 소통을 통해 공감의 폭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안영국 정치 기자 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