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 새터민 정착 지원금 5000만원 기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타이어뱅크(회장 김정규)는 8일 사단법인 '미래를 위한 사랑 나눔협회' 사무실에서 김정규 회장이 새터민 후원 및 정착 지원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

4월 판문점 정상회담과 10월 평양 회담 등 2018년은 한반도 전체에 평화가 조성되는 한해로 기록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서도 대한민국에 정착하는 새터민들은 꾸준히 늘고 있다. 이에 타이어뱅크는 기존 나눔과 사회공헌을 더 확대해 우선 새터민들을 돕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추진하게 되었다.

김정규 회장은 “2018년은 한반도의 평화와 한민족의 통합을 이뤄내는 기념할 만한 해” 라며, “새터민 청소년과 대학생들의 봉사 활동을 후원해 대한민국 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