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복지부 공무원 2명 핸드폰 제출받아 감찰 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청와대는 8일 보건복지부 5급 이상 공무원 2명으로부터 핸드폰을 제출받아 감찰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민정수석실 소속 특별감찰반이 감찰 활동의 일환으로 두 명에게서 본인 동의를 거쳐 임의제출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는 최근 복지부가 마련한 국민연금 개혁안이 외부에 유출됐는지 확인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현희 청와대/정책 전문기자 sungh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