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 게임&평생교육원, 내달 18~21일 졸업전시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국내 최고 게임인재 양성소 중 하나인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이 '게임강국' 재도약을 위한 미래인재들의 실력을 선보이는 자리를 내달 마련한다.

13일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측은 내달 18~21일 교내 정하상관과 김대건관 등에서 '제 10회 졸업전시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졸업전시회'는 국내 게임산업을 이끌 젊은 인재들이 그동안의 성과를 관계자들과 대중에게 공식적으로 선보이는 자리다.

사진=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제공
<사진=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제공>

특히 업계에 우수 인재 채용의 기회와 협력 프로젝트 구상 기회를 제공하고, 학생들에게는 다양한 업계관계자들과 소통하며 개발의욕을 진작시킬 수 있는 행사라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갖는다.

올해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졸업전시회'는 내달 18일(오후 3시 정하상관 J302호)에 열릴 게임 프로젝트 시연회를 시작으로, 같은달 21일까지 김대건관 1층 K122호에서 진행되는 '주요 졸업작품 전시회' 등의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관계자는 "게임을 향한 열정과 사랑을 가진 학생들이 만드는 열 번째 졸업전시회가 곧 열린다"라며 "세계인의 게임을 꿈꾸는 학생들의 첫 행보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