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신임 이사장에 권오규 전 부총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권오규 현대차 정몽구 재단 신임 이사장.
<권오규 현대차 정몽구 재단 신임 이사장.>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정기 이사회를 열고 재단 이사인 권오규(66) 전 부총리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29일 밝혔다.

권 신임 이사장은 경기고와 서울대 경제학과, 미국 미네소타대(경제학 석사), 중앙대(경제학 박사)를 졸업했다. 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대표부 대사와 대통령 비서실 정책실장, 제9대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을 역임했다. 지난해부터는 현대차 정몽구 재단 이사회 이사로 활동 중이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권 이사장은 행정, 교육 등 여러 분야에서 폭넓은 경험을 갖춰 미래인재 양성, 소외계층 지원, 문화예술 진흥 등 다양한 분야의 재단 사업 발전에 기여할 적임자”라고 설명했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