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온페이, 日 도쿄에 지사 오픈식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디온페이, 日 도쿄에 지사 오픈식 개최

블록체인 전문기업 디온페이(Dionpay·대표 김성민)가 지난 28일 일본 도쿄에서 지사 오픈식을 개최했다. 디온페이는 한국최초의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 ‘카운터블로’를 개발한 시노조익의 김성민 대표가 수년간의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싱가포르에 설립한 블록체인 전문 기업이다.

디온페이측은 이날 오픈식에 Yamada, j&j 등의 기업과 정부관계자, 재계 인사들이 참석해 디온페이의 성공적인 일본 진출을 축하했다고 전했다. 디온페이는 설립한지 채 한달이 되기 전인 지난 7월 25일 일본에서 300억원의 투자계약을 유치해 화제가 된바 있다. 포인트와 마일리지에 특화된 디온코인(DionCoin)을 개발해 일본 굴지의 Yamada, J&J, ITOCHU Corporation 등의 기업들과 각각의 업종의 특성에 따라 마케팅 기법을 논의하고 있다.

일본 내 양판점의 포인트를 디온코인으로 지급하는 시스템의 어플리케이션 테스트를 앞두고 지사 설립을 진행한 디온페이는 한 나라에 한 업종당 하나의 기업만을 대상으로 포인트를 디온코인으로 지급하는 계약을 진행하는 차별화된 전략을 통해 글로벌기업으로 그 크기와 영향력을 성장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디온페이 김성민 대표는 “일본을 비롯해 중동, 남미의 기업과도 제휴를 진행했고 필리핀과 베트남의 대표격이라 할 기업들과도 계약을 전제로 협상 중이다”면서 “디온페이가 개발한 포인트시스템은 기업의 마케팅비용 절감과 더불어 고객과 기업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새로운 생태계의 탄생이다”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hisabis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