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카톡 기반 금융상품 '모임통장' 출시..."실시간 잔액 확인 가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E
카카오뱅크, 카톡 기반 금융상품 '모임통장' 출시..."실시간 잔액 확인 가능"

한국카카오은행(카카오뱅크)이 사회연결망서비스(SNS)와 금융 상품을 결합한 '모임통장' 서비스를 3일 선보였다.

이날 카카오뱅크는 서울 용산구 KDB생명타워 카카오뱅크 서울 오피스에서 모임통장 출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병수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TF장은 “모임통장은 내 통장과 모임 통장을 한 번에 조회할 수 있는 기능과 잔액이 얼마나 남았는지 공유할 수 있는 기능이 최대 강점”이라고 강조했다.

하이브리드가 아닌 네이티브 앱 방식을 채택, 조회 기능에 많은 트래픽이 몰려도 실시간으로 잔액을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톡을 연동해 접근성과 편의성도 높였다.

모임주는 현재 사용 중인 카카오뱅크 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하거나 새 계좌를 개설해 모임통장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해당 모임 단체 대화방(카톡방)에 초대장을 보내 모임 구성원을 멤버로 초대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 카톡 기반 금융상품 '모임통장' 출시..."실시간 잔액 확인 가능"

카톡방에서 한 번에 초대할 수 있는 최대 인원은 50명이다. 50명을 넘으면 나눠서 초대하면 된다. 모임통장 1계좌당 참여 가능한 모임멤버는 최대 100명이다. 금액 제한은 없다.

만 14세 이상 모임멤버는 카카오뱅크 계좌 없이도 사용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회원으로 가입하면 모임통장 회비 이용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계좌가 없는 고객은 타행 앱으로 송금 가능하다.

모임주는 회비 납입 현황을 확인하고 돈을 내지 않은 멤버에게 카카오톡으로 독촉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금리는 카카오뱅크 입·출금 통장(6개월 만기 2.10%, 1년 만기 2.50%)와 동일하다. 회비 중 여유자금은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에 보관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 카톡 기반 금융상품 '모임통장' 출시..."실시간 잔액 확인 가능"

단 비상금대출·마이너스통장 등 한도 대출 이용 계좌, 카카오뱅크 대출 이자 또는 원리금 납부 계좌, 거래중지·휴면 계좌, 사고신고가 등록된 경우 등에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다.

모임통장 해지 및 회비 지급 권한은 모임주에게 있다. 모임 멤버를 모두 내보낸 후 통장 서비스를 종료할 수 있다. 모임주 권한이 크지만 조회 기능이 있어 유용·횡령을 방지할 수 있다.

이병수 TF장은 “모임통장 공유 기능으로 잔액 상태와 돈 흐름 등을 볼 수 있기 때문에 금전 사고 가능성을 빨리 잡아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