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자드,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들 위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코딩 교실 열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블리자드,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들 위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코딩 교실 열어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서울 세브란스 어린이 병원에서 '쉽고 재미있는 코딩 교실'을 열었다.

행사는 블리자드 임직원 재능 기부를 통해 환아 교육과 놀이 시간을 선사하는 취지로 기획됐다. 컴퓨터 과학교육 확대 및 소외 계층 교육 참여를 증대하기 위한 비영리 단체인 Code.org와 함께 했다.

블리자드는 지역 사회를 위한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2016년 6월,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내에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 환자들과 가족들이 병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데 도움이 되도록 e-도서실인 '블리자드 i-Room'을 개설했다. 미술 심리 치료, 입원 환자 생일 파티, 동화 구연 등 관련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오고 있다.

아울러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 환자와 가족들에게는 오버워치에 옴닉 바스티온 레고 킷, 맥크리 스카프를 비롯해 디바 토끼 쿠션 등 연말 연시를 따뜻하게 날 수 있는 다양한 선물이 증정됐다.

가족과 함께 참여한 강충현 어린이는 “코딩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퍼즐도 풀고 도형까지 그릴 수 있다는 것이 매우 새로운 경험이었다”며 “앞으로도 계속 코딩을 공부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