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한해 한국을 트윗으로 표현하면? '스쿨미투' '페미니즘' '드루킹'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트위터는 2018년 한 해 동안 이용자 트윗과 계정 분석 결과를 5일 공개했다. 분석 기간은 2018년 1월 1일부터 11월 10일까지다. 글로벌 트위터 데이터와 국내 다음소프트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다.

국내 사회 분야에서 가장 많이 트윗 된 키워드로는 '스쿨미투'가 선정됐다. 성희롱, 성추행 등의 피해자들이 트위터를 통해 사실을 적극적으로 알리는 '미투 운동'이 교내로 이어진 결과다.

스쿨미투 키워드와 관련해 가장 많이 언급된 해시태그로는 스쿨미투 시작점인 #충북여중_미투 로 확인됐다. 성별에 따른 차별에 반대하고, 여성의 권리 신장을 촉구하는 '페미니즘'과 페미니즘 운동에서 확대된 이슈인 '몰카' '혐오' 등도 올해 키워드로 집계됐다.

고 노회찬 의원 측에 불법 정치자금을 건넨 혐의를 받고 공판 중인 '드루킹(김동원)'이 사회 키워드 5위에 자리 잡았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 소유주로 지목되면서 '혜경궁 김씨' 키워드는 사회 키워드 9위에 올랐다. 온 국민 관심을 모았던 남북정상회담도 순위에 들었다. 트위터에서는 평양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을 트위터로 생중계했으며, 해당 방송은 100만 이상의 시청수를 기록했다.

트위터 국내 지표에 따르면 정치 분야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계정은 '문재인(@moonriver365)' 대통령이었다. 2위는 이재명 경기도지사(@Jaemyung_Lee), 3위는 이낙연 국무총리(@nylee21)가 올랐다.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이 주목받으면서 '김정은 국방위원장'도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는 평창동계올림픽이 1위를 차지했다. 당시 많은 인기를 얻은 컬링 종목도 7위를 기록했다. 순위에 오른 유일한 드라마는 보이 그룹 엑소(EXO)의 멤버 도경수가 주연으로 출연한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이다.

유일한 영화는 1편에 이어 2편까지 1000만 관객을 동원한 '신과함께'였다. 이외에 뮤직뱅크, 엠카운트다운, 쇼음악중심, MAMA 등 음악방송과 어워즈가 순위에 올랐다.

게임 분야에서는 '2018 상반기 트위터 화제의 게임'에서 1~3위를 차지했던 '앙상블스타즈' '파이널판타지' '오버워치'가 순위를 지켰다.

'배틀그라운드' '메이플스토리' '리그오브레전드' '페이트그랜드오더' '사이퍼즈' '엘소드' 등이 소폭 변화된 순위를 보였다.

음악 분야에서는 방탄소년단이 국내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인물과 가장 많이 리트윗된 골든 트윗으로 기록되었다.

2018년 한국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소셜 이슈. 사진=트위터
<2018년 한국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소셜 이슈. 사진=트위터>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