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블록시스템즈, 엑스블록체인 테스트넷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엑스블록시스템즈(대표 김승기)가 엑스블록체인(X.Blockchain) 소스코드를 업데이트하고 테스트넷을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엑스블록시스템즈는 애스톤 프로젝트를 이끌고 있다.

권용석 엑스블록시스템즈 최고기술책임자(CTO)가 엑스블록체인을 발표하고 있다.
<권용석 엑스블록시스템즈 최고기술책임자(CTO)가 엑스블록체인을 발표하고 있다.>

엑스블록체인은 불필요한 블록 동기화를 최소화, 네트워크 관리를 효율적으로 한다. 앞으로 충분한 테스트 과정을 거치고, 화이트해커 도움을 받아 검증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엑스블록체인은 서비스별로 전용 블록체인을 따로 생성하고 운영할 수 있다. 독립된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어 불필요한 블록 동기화를 최소화한다.

각 서비스는 독자 노드 운영이 가능하다. 또, 프라이빗(폐쇄형) 네트워크와 퍼블릭(공개형) 네트워크를 결합한 형태로 구성할 수도 있다. 용도에 따라 필요한 서브체인 생성이 가능해 전자문서와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검증할 수 있다.

권용석 엑스블록체인 테스트넷 개발 총괄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엑스블록체인은 블록체인으로 제3자 신뢰 기관 없이 온라인 전자문서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다차원 구조 블록체인”이라며 “프라이빗 블록체인과 퍼블릭 블록체인을 필요에 따라 구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