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대학평가, 성균관대 의대 세계 41위 차지..서울대 의대 49위로 뒤이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성균관대 의대 전경
<성균관대 의대 전경>

성균관대 의과대학이 영국의 '2019 THE(Times Higher Education) 세계대학평가' 임상·전임상 및 보건 부문에서 세계 41위를 차지했다. 국내 의대 중에서는 순위가 가장 높았다.

'THE 세계대학평가'는 영국 대학평가기관 타임스 고등교육이 전 세계 1250개 이상 대학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평가 항목으로 교육, 연구, 논문인용, 국제화 지수 등이다. 500위까지 발표한다.

성균관대 의대는 2015년 88위를 기록, 처음으로 100위권에 진입했다. 2017년 72위, 2018년 57위를 기록한데 이어 2019년 41위로 매년 상승했다.

우리나라 의대 중에는 성균관대 의대 순위가 가장 높았고, 서울대 의대(49위)가 뒤를 이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