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임직원, 피해 소상공인 식당에서 점심먹어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임직원, 피해 소상공인 식당에서 점심먹어요

KT 아현지구 화재 사건이후 6일 임직원이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피해 지역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식당을 찾았다.

KT임직원, 피해 소상공인 식당에서 점심먹어요

직원이 피해 식당주인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KT임직원, 피해 소상공인 식당에서 점심먹어요

김동욱기자 gph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