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백채김치찌개 가맹본부와 공정거래 확산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원호 기보 서울지역본부장장(왼쪽)과 박병진 심플맨에프엔비 대표가 협약 후 기념촬영했다.
<이원호 기보 서울지역본부장장(왼쪽)과 박병진 심플맨에프엔비 대표가 협약 후 기념촬영했다.>

기술보증기금 서울지역본부는 백채김치찌개 가맹본부(심플맨에프엔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기보 서울본부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한 가맹사업본부와 가맹점 사업자에 대해 우대 보증을 지원하고, 가맹사업본부는 가맹점과 공정한 거래를 유지 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가맹사업본부는 △공정거래 저해 행위 금지 △가맹점과의 상호 협력 및 성과 공유 △갑을관계 해소 등에 앞장서기로 했다.

이원호 기보 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가맹사업의 공정한 거래질서를 확립하는 분위기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며 “향후 다른 가맹사업 전체로 공정거래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