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레노버, 컴퓨존과 업무 협력을 위한 MOU 교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레노버와 컴퓨존이 온라인 유통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컴퓨존 노인호 대표(왼쪽)와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가 체결식을 마친 뒤 악수를 하고 있다.
<한국레노버와 컴퓨존이 온라인 유통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컴퓨존 노인호 대표(왼쪽)와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가 체결식을 마친 뒤 악수를 하고 있다.>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컴퓨터, 전자제품 전문 쇼핑몰 컴퓨존과 온라인 유통 사업 협력을 위한 비즈니스 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레노버는 레노버 비즈니스용 PC 전문 브랜드인 '씽크패드' 시리즈를 중심으로 데스크톱 '씽크센터'와 모니터 '씽크비전'까지 커머셜 시장에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을 펼친다.

앞으로 컴퓨존에 마련된 씽크 전용 브랜드존에서 씽크패드 X1 카본과 360도 힌지 기능을 탑재하여 태블릿으로도 사용이 가능한 씽크패드 X1 요가, 1.31kg 가벼운 무게로 이동성까지 갖춘 씽크패드 T480s, 최장 27시간 지속되는 배터리 수명을 자랑하는 씽크패드 T580, 중소기업(SMB)을 위해 맞춤 설계된 표준형 제품인 씽크패드 E580과 씽크패드 E480 등 대표적인 씽크패드 제품을 만날 수 있다.

고성능 데스크탑 모델인 씽크센터 M920T와 M920S, M710에 이어 스테디셀러로 자리 매김하고 있는 M720T, M720S까지 모두 컴퓨존 씽크(Think) 전용관에서 선보인다. 이외에도 향후 모든 씽크라인 제품이 컴퓨존을 통해 온라인 판매한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