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큐어넷, 유엠브이기술과 `차세대 웹방화벽 개발'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용건 엑스큐어넷 대표(왼쪽)와 방윤성 유엠브이기술 대표.
<김용건 엑스큐어넷 대표(왼쪽)와 방윤성 유엠브이기술 대표.>

개인 정보 유출 탐지 솔루션 전문 기업 엑스큐어넷(대표 김용건)은 웹서버 보안 전문 기업인 유엠브이기술(대표 방윤성)과 차세대 웹 방화벽 기술 협력과 보안 사업 고도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엑스큐어넷의 개인정보 유출 장비(DLP)와 유엠브이기술의 웹 보안 솔루션인 웹서버세이프가드(WSS) 간 연동 체계를 구축, 차세대 웹 방화벽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양사는 차세대 웹 방화벽 제품 개발에 필요한 전반적인 보안 기술 노하우를 공유해 빠른 시일 내 상용화하고 추후 영업·마케팅 활동을 공동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김용건 엑스큐어넷 대표는 “점점 지능화되는 보안 공격에 고객이 안전하게 대응할 수 있게 하기 위해 양사의 보안 기술을 접목한 신제품 개발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그는 “더불어 고객 요구사항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양사 영업 노하우를 적극 반영해 웹 방화벽 시장에서 입지를 확고히 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