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트룩스, 음성인식 상담 NH농협은행 AI콜봇 구축 완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솔트룩스(대표 이경일)는 국내 최초 실시간 음성인식 금융상담이 가능한 NH농협은행 '인공지능(AI)콜봇' 서비스 구축을 완료했다.

NH농협은행 AI콜봇 전화. 솔트룩스 제공
<NH농협은행 AI콜봇 전화. 솔트룩스 제공>

AI콜봇은 문자를 입력하는 챗봇보다 편리하게 음성으로 금융상담이 가능하다. 대기시간 없이 AI와 즉각 질의응답을 한다. 전문 상담이 필요한 경우 'AI콜봇'이 상담 내용에 맞는 업무를 파악해 즉시 해당 분야의 전문상담사로 연결한다.

AI콜봇은 지난해부터 솔트룩스 AI 고객상담 시스템 '아담 어시스턴트'를 기반으로 개발이 시작됐다. 농협은행은 상담업무를 지원하는 AI 질의·응답 시스템 운영 노하우와 딥러닝 컨트롤센터 운영을 통한 딥러닝 모델을 학습 발전시킨 기술을 결합했다. AI가 사람과 대화할 수 있게 했다.

AI콜봇에 적용된 솔트룩스 대화모델은 국내 최초 지식그래프와 딥러닝을 연계했다. 고객 의도를 정확히 파악하고 답변을 제공하는 데 탁월하다. 금융권에서 사용하고 있는 검색과 텍스트 마이닝 기반 질의응답 서비스는 FAQ 등 사전 정의된 질문과 비교해 기계가 답을 하는 방식이다.

솔트룩스는 농협은행 AI콜봇 상담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업계 최초로 지식 표현과 저장 방식의 지식그래프 기술, 기존의 검색과 텍스트 마이닝 기술을 앙상블 하는 방식으로 구현했다.

이경일 솔트룩스 대표는 “농협은행은 국내 금융권 최초로 고객센터 상담사 업무 지원에 AI를 도입해 AI가 90% 이상 정확한 답변 제공이 가능하다”면서 “음성 합성 기술과 텍스트로부터 지식을 자동 추출하고 지식그래프로 자동 연결되는 체계를 만들어 더욱 진보된 AI 고객상담 시스템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