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성본부, 인도 상공회의소와 '에듀테크 포럼'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생산성본부, 인도 상공회의소와 '에듀테크 포럼' 개최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은 6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8 한국-인도 에듀테크 포럼(Korea India Edu Technology Exchange Forum)'에서 생산성 혁신 방향으로 4차 산업혁명을 강조하고 한국의 4차 산업혁명 준비 현황을 공유하는 것은 물론, 인도 생산성 향상 방안에 대해 제언했다. 이 행사는 한국생산성본부(KPC)와 인도상공회의소(FICCI)가 공동 개최했다. 노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새로운 생산성 혁신의 시작'을 주제로 기조 강연했다.

노 회장은 “산업혁명 대응에 따라 국가경쟁력의 현격한 격차가 발생한다. 지금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시대적 변화를 앞두고 있는 시기로 이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인도도 4차 산업혁명을 기회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빠르게 추진해 새로운 성장, 생산성 혁신의 토대를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포럼에는 한국과 인도 대학, 교육 기관과 함께 스마트팩토리, 스마트팜 기업 등 관계자 60여 명이 참석했다. 에듀테크를 비롯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생산성 향상 방안을 주제별로 발표했다.

노 회장은 7일 인도생산성본부(NPC_National Productivity Council) 주요 관계자와 생산성 향상 관련 사업 및 교류 협력 분야에 대해 협의했다. 10일에는 베트남 남부 껀터대 및 KVIP(Korea Vietnam Incubator Park)를 방문, 4차 산업혁명 인재육성, 중소기업 혁신 등 생산성 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최호 산업정책부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