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첫 지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은 지란지교시큐리티·시옷·시큐레터·큐비트시큐리티가 보유한 기술 등을 2018년 우수 정보보호 기술과 제품으로 지정(유효기간 2년)한다고 9일 밝혔다.

2018년도 우수 정보보호 기술 등 지정 현황.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2018년도 우수 정보보호 기술 등 지정 현황.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지정은 혁신기술을 개발한 우수 벤처기업을 중점 육성하기 위해 올해 처음 지정하게 됐다. 지정공모에는 총 13개 기술·제품이 참여했다. 신규성, 독창성, 사업화 가능성 등 심사를 통해 우수기술 4개를 선정했다.

심사는 전문성·공정성 확보를 위해 새로 구성한 전문평가위원회에서 담당했다. 사업 가능성 등 경제성 평가를 위해 특허평가 전문가를 심사위원에 포함했다.

이번에 지정된 4개 기술·제품에 대해 보유 특허의 질적 수준이 높고 기존 기술과 차별화된 기술개발을 통해 향후 시장 수요가 높을 것으로 평가했다. 지정 기술에는 △과기정통부 장관 명의 지정서 △지정마크 △R&D 지원금 △과기정통부와 KISA 스타트업 사업을 통해 판로개척·시설·R&D 연계 등을 지원한다.

지정서 수여식은 이달 말 개최 예정이다. 지정 기술과 기술 제품에 대한 정보는 과기정통부와 KISA 홈페이지에 공고한다.

오용수 과기정통부 정보보호정책관은 “우수 정보보호 기술·제품 지정은 정보보호 분야에 혁신기술을 개발한 벤처기업을 지정한 첫 사례”라면서 “정보보호산업에 신기술 혁신을 통한 산업경쟁력을 높이는 계기가 되도록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