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LCD사업부· QD-OLED 총괄에 남효학 부사장 선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디스플레이 액정표시장치(LCD) 사업부와 퀀텀닷-유기발광다이오드(QD-OLED) 프로젝트 총괄 책임자로 남효학 부사장을 새로 임명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2일 이같은 내용의 임원보직 인사를 단행했다. 또 기존 OLED사업부와 LCD사업부로 나뉜 조직을 대형사업부와 중소형사업부로 변경했다.

삼성디스플레이, LCD사업부· QD-OLED 총괄에 남효학 부사장 선임

지난 2013년 부사장으로 승진한 남효학 부사장은 삼성모바일디스플레이 제조팀장, 삼성디스플레이 OLED제조센터장을 역임했다. 애플 비즈니스를 포함한 주요 신사업을 총괄해왔다.

남 부사장은 플렉시블 OLED를 성공적으로 양산하는데 기여하는 등 OLED 제조 노하우가 풍부한 만큼 시험생산을 앞둔 QD-OLED 프로젝트가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성공 확률을 높일 수 있도록 이끌 것으로 보인다.

삼성디스플레이는 QD-OLED 프로젝트 총괄 외에는 큰 보직 변경 인사를 하지 않았다. 김성철 중소형사업부장, 곽진오 연구소장, 조인수 단지총괄 등 주요 인물이 그대로 역할을 수행한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