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엑스기어, 아바타 가상 피팅 기술 CES 2019 에서 선보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프엑스기어가 CES 2019에 참가해 증강현실(AR) 기반 3D 가상 피팅 솔루션 '에프엑스미러'를 선보였다고 9일 밝혔다.

에프엑스기어는 중국 징둥그룹 '경계 없는 유통 (Boundaryless Retail)' 구역에 에프엑스미러를 설치하고 현장 참관객들에게 가상 피팅 서비스 체험을 지원한다.

에프엑스미러는 AR 기술을 기반으로 기기 앞에 선 사용자 신체 사이즈를 실시간 측정해 3D 의상 착장 모습을 사실적으로 보여준다. 의상을 직접 입고 벗는 번거로움을 줄여준다.

CES 2019 현장에서 사용자와 닮은 3D 아바타를 생성해 사용자 얼굴, 움직임 등을 즉각적으로 반영하고 3D 의상을 렌더링해 착장할 수 있는 아바타 피팅 서비스를 선보였다.

자체 개발한 물리 기반 의상 드레이핑 솔버를 적용했다. 실시간 직물 시뮬레이션 기반 사실적인 겹옷 처리를 통해 자연스러운 착장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강점이다.

라이브 모션 트래킹 기술로 사용자의 실제 얼굴 이미지와 신체 치수 기반 실시간 3D 아바타를 생성한다. 사용자와 아바타 간의 일치율을 극대화했다.

최광진 에프엑스기어 대표는 “아바타 기술은 사용자에게 보다 친밀한 디지털 아이텐티티를 부여해 몰입감을 높일 수 있어 VR 사업에서 중요하다”면서 “CES를 통해 검증된 자사의 아바타 기술 우수성을 바탕으로 다각화된 글로벌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ES 2019 징둥그룹 부스 내 에프엑스미러 가상피팅존
<CES 2019 징둥그룹 부스 내 에프엑스미러 가상피팅존>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