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광장 인근 도로서 택시 화재…"분신 시도 추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9일 오후 6시경 서울 광화문광장 인근 도로에서 택시에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약 6분 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이 불로 운전자 A씨와 주변을 지나던 행인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전신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됐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자신문 DB
<전자신문 DB>

경찰과 소방당국은 갑자기 불이 번진 만큼 택시기사가 분신을 시도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