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1인 미디어 현장소통 간담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앞줄 오른쪽 4번째)이 17일 CJ ENM 다이아TV 에서 열린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현장소통 간담회에서 참석자와 기념촬영했다.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앞줄 오른쪽 4번째)이 17일 CJ ENM 다이아TV 에서 열린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현장소통 간담회에서 참석자와 기념촬영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7일 CJ ENM 다이아TV에서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

민원기 2차관은 이날 1인 창작자·전문가와 국내 1인 미디어 콘텐츠 시장동향과 전망을 공유하고, 1인 미디어 혁신성장 방안을 모색했다.

1인 창작자 7명은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정책 제언과 구독자 확보, 수익창출, 해외진출 등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에 대한 의견을 개진했다.

간담회에서 최세정 고려대 교수는 미디어 환경 변화에 따른 1인 미디어 성장과 콘텐츠 진화 동향을 발표했고 최인석 레페리 대표는 국내 1인 창작자 해외 진출 사례를 소개했다.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 2차관이 17일CJ ENM 다이아TV에서 1인 미디어 창작자 등과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 2차관이 17일CJ ENM 다이아TV에서 1인 미디어 창작자 등과 1인 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민 차관은 “1인 미디어는 창의적 아이디어와 열정이 있다면 누구나 도전이 가능하고 청년 창업에도 매우 유리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젊은이 잠재력이 혁신성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선두주자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간담회에서 거론된 의견과 건의사항을 토대로 1인 미디어가 시장의 역동성을 주도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2014년부터 5년간 공모전·제작지원·해외진출 지원 등을 통해 총 285팀의 1인 창작자 발굴과 140여명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향후 잠재력 있는 1인 미디어 예비 창작자 발굴에서 콘텐츠 제작, 창업, 해외진출에 이르는 전주기적 지원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