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코스콤과 금융 특화 클라우드 구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왼쪽부터=박원기 NBP 대표, 정지석 코스콤 사장.
<왼쪽부터=박원기 NBP 대표, 정지석 코스콤 사장.>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대표 박원기, 이하 NBP)과 코스콤이 금융 특화 클라우드 구축에 나선다.

두 회사는 17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올 상반기 중 업무망 분리 환경을 조성한다. 금융회사 데이터 처리에 최적화된 보안체계를 갖출 예정이다. 여의도에 '금융 클라우드 존'도 세운다. 국내 클라우드와 핀테크 생태계 발전에 기여할 방침이다.

NBP는 클라우드 관련 보안 인증을 획득했다. 한국은행, 한국재정정보원, 삼성카드, 미래에셋대우, 현대페이 등을 고객사로 유치했다. 코스콤은 지난해 '코스콤 R&D 클라우드'를 선보였다. 국내 첫 오픈소스 기반 통합형 클라우드 서비스다.

최종희기자 choij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