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IBM 4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뛰어넘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IBM 4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뛰어넘어

IBM 4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뛰어넘었다.

22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IBM 4분기 실적은 주당 순익(EPS) 4.87달러, 매출 217억6000만 달러(약 24조6000억원)를 기록했다.

금융정보업체 리피니티브의 예상치인 4.82달러(EPS), 217억1000만 달러(매출)를 모두 상회했다.

WSJ은 두 분기 연속 떨어진 IBM 매출이 상승했다고 평가했다.

4분기 호실적 덕분에 2018년 전체로도 IBM의 EPS는 13.81달러로 시장 기대치(13.78달러)를 넘어섰다.

클라우드 플랫폼과 인지 솔루션 부문이 매출을 견인했다고 외신은 분석했다.

WSJ은 “IBM의 전략적 필수요소인 클라우드 컴퓨팅과 데이터 분석이 경쟁력의 원천이 됐다”고 보도했다.

IBM은 글로벌 테크 비즈니스 서비스에서도 뛰어난 성적을 기록했다고 CNBC는 보도했다.

IBM은 지난해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기업 '레드햇'(Red Hat)을 340억 달러에 인수했다. 레드햇 인수는 올 상반기에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아빈드 람나니 키뱅크캐피털마켓 애널리스트는 “레드햇 인수는 IBM을 선도적인 클라우드 기업으로 만들어줄 뿐 아니라 아마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와의 경쟁에서도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IBM 주가는 이날 실적발표 후 7% 급등했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